2024년 김천시 조림 사업 심의회 개최

탑뉴스
2024년 김천시 조림 사업 심의회 개최
- 향토수종 · 적지 적수 중심으로 식재 -
  • 입력 : 2024. 02.15(목) 10:47
  • 산림녹지신문
[산림녹지신문] 김천시 산림조합은 2월 14일 2024년 춘기 조림 사업 금년도에 심는 나무(면적 133ha, 30만 본)의 수종 선정과 배치 등을 논의하는 “2024년 향토수종·적지 적수를 위한 조림 사업 실시설계 심의회”를 개최했다.

김천시산림조합은 2024년 김천시의 조림과 숲 가꾸기 사업을 대행하는 기관으로 조림 사업을 추진하는데 ‘맞춤형 조림지도’와 ‘산림입지토양’을 분석하여 조림할 수종을 일차적으로 선정했고, 이번 심의회를 통해 나무 심기 현장에서 여러 전문가의 의견을 반영하여 최종 심을 나무가 선정된다.

이번 심의회에서는 목재생산림을 중심으로 목재로 이용 가치가 높은 낙엽송, 편백 등 경제 수종을 심고, 소나무재선충병 피해지에 백합나무, 자작나무 등을 심어 생태적으로 건강하고 재해에 강한 숲을 조성할 것을 심의했다. 또한, 지역주민의 소득과 고부가가치 창출을 위해 산벚나무 등 밀원수를 심을 계획이다.

이도희 조합장은 “최근 기상 이상으로 조림목을 큰 나무로 키우기가 힘들어졌다.”라며 “산림의 생태적인 건전성을 유지할 수 있도록 산림경영지도에 관심을 기울여 김천시의 ‘산림 르네상스 시대’를 만들어 보고 싶다.”라고 했다.

끝으로, 민래기 김천시 산림녹지과장은 “나무 심기는 50년을 계획하는 중요한 일로서 전문가의 의견을 반영, 경제성은 물론 다양한 공익기능을 발휘하는 건강한 산림을 조성해 줄 것”을 주문하고, “지역민의 소득 창출 및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을 당부했다.
산림녹지신문 sks6535@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