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 견훤산성 국가 사적 승격을 위한 주민설명회 성황리 개최

문화
상주 견훤산성 국가 사적 승격을 위한 주민설명회 성황리 개최
  • 입력 : 2024. 03.15(금) 10:48
  • 산림녹지신문
[산림녹지신문] 상주시(시장 강영석)은 ‘상주 견훤산성 국가 사적 승격을 위한 주민설명회’를 3월 13일(수) 14시에 화북면 행정복지센터 2층 회의실에서 개최했다.

‘상주 견훤산성’은 1984년 경상북도 기념물로 지정된 이후, 2000년 초반부터 학술지표조사와 동문지 발굴조사 등을 실시했으며, 2020년에는 국가 사적 승격을 위한 조사용역을 통해 가치를 조명받았다. 이에 상주시에서는 2021년 경상북도를 거쳐 문화재청에 국가 사적 승격 신청을 하였고, 문화재청 문화재위원회에서는 여러 번의 현장 조사와 검토를 통해 명칭 변경 등의 보완 내용을 통보했다.

이에 상주시에서는 화북면 지역주민들에게 사적 승격 추진 과정을 소통하고 견훤산성의 명칭 변경에 대한 의사를 토론하는 장을 마련했다. 또한, 이날 설명회에는 국내 최고 전문가인 한국성곽연구소 심광주 소장을 초청하여 ‘상주 견훤산성의 가치와 명칭 제고’라는 주제로 주민들을 위한 강연회도 열렸다.

권양희 문화예술과장은 “문화유산을 승격하기 위해서는 지역 주민의 관심과 적극적인 지지가 필요한데 이번 주민설명회를 통해 많은 지지를 받게 된 좋은 기회였다”며, “앞으로도 지역 주민들과 소통하며 공감대를 형성하여 상주 견훤산성이 국가지정 사적으로 승격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상주시에서는 2022년 문화재청 사적예비문화재 조사 지원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사적 지정을 위한 학술용역을 시행하여 산성 내 건물지 터를 정밀 발굴 조사를 했고 지난해에는 ‘상주 견훤산성 국가 사적지정을 위한 학술대회’를 실시한 바 있다.
산림녹지신문 sks6535@hanmail.net